친환경의 제품으로 국민건강에 앞장서는 아람 친환경영농조합법인

바나듐 황금상황버섯

바나듐 황금상황버섯개요

    자실체는 너비 3~8cm, 두께 5~10mm로 반원 모양이거나 편평하고 여러 개가 겹쳐서 나며 기부가 내린 주름살처럼 붙어서 위아래의 것이 서로 연결된다. 자실체 표면은 누런 갈색 또는 다갈색으로 희미한 고리 무늬와 억센 털 다발이 있으며 날카롭고 작은 사마귀 처럼 생긴 돌기가 촘촘하게 나 있다. 살은 두께 3~7mm로 건조한 진흙 같은 느낌이 나 며 황갈색이고 누런 갈색 또는 어두운 갈색이다.

    관공은 길이 1~5mm이며 구멍이 원형으로 작고 1mm 사이에 5~7개가 있다. 홀씨는 4~5X2.5~3㎛로 긴 타원형이고 표면이 매끄러우며 무색이다. 목재부후균으로 한국 (가야산, 두륜산, 한라산)등 전세계 분포한다.

    학명 마른진흙버섯(Phellinus Glivus)
    식물
    군류
    분포지역 한국(가야산, 두륜산, 한라산)등 전세계
    서식장소, 자생지 죽은 활엽수
    크기 자실체 너비 3~8cm, 두께 5~10mm

    바나듐 황금상황버섯은 민주름 버섯目(APHYLLOPHORALES), 소나무 비닐버섯科(HYMENOCHAETACEAE), 진흙버섯屬(PHELLINUS)으로 분류되며 이름 때문에 뽕나무에서만 자라는 것으로 오해할 수 있으나 참나무와 같은 활엽수에 많은 자생하는 약용버섯으로 ‘동의보감(東醫寶鑑)’, ‘본초강목(本草綱目)’, ’봉황록(鳳凰錄)’등 고서(古書)에 그 효능이 기록될 만큼 옛부터 귀한 대접을 받아왔습니다. 한의학 고서에는 상이(桑,耳), 상목이(桑木耳), 상신(桑臣), 상유(桑孺), 상아(桑蛾), 침열제(針裂蹄), 호고안(胡孤眼) 등으로도 기록되어 있습니다.

    진흙버섯의 종류는 227종이 보고 되었으나 국내에서는 현재 마른 진흙버섯(Phellinus Glivus), 목질 진흙버섯(Phellinus Linteus), 말똥 진흙버섯(Phellinus Ignarius), 찰 진흙버섯(Phellinus Robustus), 장수 진흙버섯 (Phellinus Baumii), 검은 진흙버섯(Phellinus Nigricans) 그리고 낙엽송 버섯(Phellinus Pini)이 주로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중 현재 국내의 진흙버섯은 3종류 품종 Phellinus Baumi(품종명: 장수상황), Phellinus Linteus(품종명:고려상황)과 Phellinus Glivus(품종명:황금상황)이 등록되어 농가에서 재배되고 있습니다.

바나듐 황금상황버섯

식품공학기술을 전통농업에 접목한 결과, 바나듐 황금상황버섯은 자연상태의 상황버섯에 함유되어있는 우수한 영양성분들 이외에도 바나듐, 크롬, 마그네슘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영양성분 함량 영양성분 함량
열량 335.56 ㎉/100g 칼슘 245.76㎎/g
탄수화물 77.45% 마그네슘 107.32㎎/g
단백질 5.57% 아연 0.56㎎/100g
지방 0.72% 크롬 0.13㎎/㎏
회분 1.14% 바나듐 0.18㎎/㎏
나트륨 34.41㎎/100g 비타민D 32.35㎎/100g
칼륨 201.17㎎/g 베타글루칸 76.25㎎/g

※상기 영양성분 함량은 평균치를 나타낸 것이며, 재배기간에 따라 함량의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주요성분
부작용 걱정이 없는 천연영양소를 골고루 풍부하게 함유

일반 상황버섯에서는 볼 수 없는 크롬과 바나듐을 유기 이온화 시켜 신체 흡수에 최적화 시킴

크롬

크롬
(Chromium)



• 인슐린 민감성 향상
• 인슐린 저항성 감소
• 1형/2형 당뇨 개선
• 내당성 인자의 활성인자로
    세포의 당 흡수율을 높임
• 탄수화물과 지질 대사에
    필수

바나듐

바나듐
(Vanadium)



• 인슐린 민감성 향상
• 인슐린 저항성 감소
• 1형/2형 당뇨 개선
• 췌장의 인슐린 생산 이상
    정상화
• 당 분해 효소의 이상 정상화

마그네슘

마그네슘
(Magnesium)

• 인슐린 기능, 당 섭취 및
    혈관 긴장도 조절
• 인슐린 민감성 향상
• 300여 가지 효소활동에
    관여하는 필수 영양소
• 신경 안정 및 근육 이완